추석 연휴 첫날인 18일 토요일 대구와 경북지역은 가끔 구름 많은 가운데 다소 일교차가 큰 날씨를 보이겠다.대구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대구·경북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확장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가끔 구름이 많겠다.동해안은 동풍의 영향으로 아침부터 오후 사이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도 있다. 예상 강수량은 5㎜ 내외다. 아침 최저기온은 봉화 13도, 안동·김천 14도, 대구 16도, 울진 19도, 포항 20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대구 27도, 안동·김천 26도, 포항·울진 25도, 봉화 24도로 전날보다 5~6도 가량 높다.동해 바다의 물결은 1~3.5m로 높다. 대기 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이다.  대구기상청은 "대기가 습한 가운데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내륙을 중심으로 오전 9시까지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며 "차량운행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