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교육청, 울진·영덕교육 현장에서 답을 찾는 소통 토론회 개최 울진교육지원청(교육장 권오진)은 16일 3층 대회의실에서 `2021 학교지원 강화를 위한 현장소통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는 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이 현장의 문제점들 듣고 교직원, 학부모와 소통하기 위하여 현장을 직접 찾아 열리는 토론회이다. 이날 현장소통토론회는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하여 300 여명의 울진·영덕 교육가족이 유튜브 ‘맛쿨멋쿨TV’ 로 실시간 참여했다. 통상적인 업무보고를 벗어나 학교지원 강화를 위해 교육활동 지원, 지역특색 지원, 교원 재능기부 봉사단 구성과 통합교육 지원센터 구축 등의 내용으로 업무보고가 이루어졌다. 작은 학교 살리기 방안, 특수교육 지원 방안, 회복교육 방안, 고교학점제 활성화 방안, 코로나-19 방역대책, 현장체험 확대 방안 등 다양한 교육정책에 대한 질문으로 유튜브의 대화창이 뜨거웠다. 울진교육지원청 권오진 교육장은 “울진교육지원청의 모든 교육가족은 늘 함께, 더 가까이서 소통하고 공감하는 따뜻한 경북 교육 실현에 동참하고 학교 현장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며 참여한 모든 교육가족에게 감사의 인사를 했다. 임종식 교육감은 "업무중심에서 학교 지원으로 바꿔 ‘선생님을 아이들 곁으로’라는 슬로건으로 학생들의 안전과 학습을 위한 일에 최우선 하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