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문 영천시장은 지난 28일 영천시민회관에서 취약노인을 헌신적으로 보살핀 독거노인 생활지원사 3명에게 시정발전 유공시민 표창을 수여했다. 3명의 독거노인생활지원사들은 각각 영천시종합사회복지관, 영천(YMCA)노인복지센터, 마야실비노인요양원에 소속되어 일상생활이 어려운 어르신에게 무료로 안전·안부 확인, 다양한 정보 제공, 건강 교육, 정서 지지 프로그램 등으로 일상생활을 좀 더 건강하게 유지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있다.  또한 다양한 후원 물품을 전달하기도 한다.시장 표창을 받은 생활지원사들은 “폭염에 구슬땀을 흘리면서 어르신 댁에 방문하여 안전 확인과 안부를 물을 때는 힘들기도 했는데 이렇게 유공 표창을 받으니 그동안의 고생을 인정받는 기분이다”라며 "앞으로 어르신들에게 더욱 친절하게 최선을 다해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