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는 지난 28일 시청 2층 회의실에서 2021년 상반기 퇴직공무원 정부포상 전수식을 개최했다.  이번 포상 전수식은 코로나19 예방 행동수칙에 따라 참석자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발열 검사 등 철저한 방역대책 및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최대한 간소하게 행사를 진행했다.   포상 대상자는 퇴직공무원 중 공직에 재직하는 동안 지역사회 발전과 공공 복리증진을 위해 평생을 묵묵히 업무에 매진해온 공적을 인정받아 선정됐으며, 훈격으로는 녹조근정훈장 2명, 옥조근정훈장 7명, 근정포장 2명, 장관표창 2명으로 총 13명이 포상을 받게 됐다.  김충섭 시장은 "시민 모두가 행복한 김천을 위해 오랜 시간 힘써주신 노고에 감사드리며, 정부포상이라는 영예로운 상을 받게 된 여러분에게 진심 어린 축하를 드린다. 더불어, 공직을 떠났지만 앞으로도 선배 공직자로써 김천시 발전과 시민 행복을 위해 아낌없는 조언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