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봉산면은 지난 28일 면 직원들과 새희망일자리사업자 10여 명이 함께 봉산면 소재 문화재인 율수재의 환경정비 및 풀베기를 실시했다.  이날 환경정비 활동은 주민은 물론 관광객들이 더욱 쉽고 편안히 율수재의 전경을 즐길 수 있도록 하기위해 쓰레기 수거 및 처리, 입구부터 주차장 등 무성히 자란 풀들을 처리하는 순으로 진행했다.  율수재는 성리학의 대가인 매계 조위 선생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그가 나고 자란 곳에 세운 집으로 매년 이곳에서는 조위 선생의 위업을 기리고자 매계 백일장이 개최되고 있다.  이번 환경정비 활동을 통해 더욱 아름답고 쾌적한 문화재 환경을 조성해 더 많은 주민들과 관광객이 편히 방문 할 수 있게 했다.  조수만 봉산면장은 "봉산면에 소재한 가치 있는 문화재들이 많다. 이번 환경정비활동을 통해 율수재 뿐만 아니라 다른 문화재에도 관심을 가지고 내것 이라는 생각으로 문화재 보호에 앞서는 봉산면이 되겠다"라고 밝혔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