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북구의회 탄소중립·그린뉴딜 특별위원회(이하 특위)가 28일 ‘탄소중립·그린뉴딜 운영계획(안) 작성의 건’에 대해 회의를 열었다.이날 특위 위원들은 북구 탄소중립·그린뉴딜 및 온실가스 감축 관련 구체적인 추진 이행계획 및 이행체계 구축 관리 등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또 정책과제 발굴, 행정과 의회 그리고 구민의 탄소중립·그린뉴딜의 이해를 위한 교육, 시민햇빛발전소,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 등 시민참여형 온실가스 감축 실천운동 등 주요 운영 방향과 활동계획들을 논의했다. 김지연 특위 위원장은 “앞으로 운영계획을 바탕으로 도시계획 및 건축, 산업, 교통, 자원순환 등 관련 부서의 탄소중립과 온실가스 감축 등 구체적인 이행계획 및 추진사업에 대한 면밀한 사업 평가 등을 점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이어 “특위는 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정책들이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대구시와 북구와 협력체계 구축 및 공동대응, 시민참여 등 ‘시민중심, 탄소중립 건강도시’를 위해 정책 지원 역할을 충실히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한편 이날 특위 위원 모두 `나는 플라스틱 생수병을 사용하지 않겠습니다` 라는 ‘No 플라스틱 사용 캠페인’에 동참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