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한국장애인교통문화협회 경주지회는 지난 20일 월성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코로나19와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라면 20박스를 기탁했다.(사)한국장애인교통문화협회 경주지사가 기부한 이번 물품은 월성동 내의 결식 우려가 있는 취약계층에게 전달될 예정이다.(사)한국장애인교통문화협회는 교통사고 예방활동을 통해 장애인 발생방지 및 장애인 복지증진을 위해 활동하는 협회로서, 경주지회는 각 지역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꾸준히 후원 물품을 기탁함으로써 여러 취약계층의 돌봄에도 힘쓰고 있다. 한광희 지회장은 이날 기탁 물품을 전달하며 “함께 나누는 좋은 세상을 만드는데 앞장서고 있으며, 어려운 시기일수록 더 도움이 되고 싶다”며,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들지만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을 모두 놓지 않길 바란다”고 전했다.이주봉 월성동장은 “장애인 복지증진과 지역의 소외된 계층을 위해 지속적으로 관심과 도움을 주신 (사)한국장애인교통문화협회 경주지회 회원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