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해진이 이건희컬렉션 특별전에 목소리 재능 기부를 했다.20일 소속사 키이스트는 "유해진이 국립현대미술관 `MMCA 이건희컬렉션 특별전: 한국미술명작` 전시회 오디오 가이드에 재능 기부로 참여했다"고 밝혔다.국립현대미술관 `이건희컬렉션`은 한국 근현대미술 대표작들을 처음 공개하는 전시로, 수준 높은 예술작품을 국민과 함께 향유하고자 한 기증자의 뜻을 기리고자 마련됐다.앞서 미술 애호가인 유해진은 지난 2019년부터 2020년까지 국립현대미술관에서 전시됐던 `박찬경 : 모임 Gathering` 전시에도 오디오 가이드로 참여한 바 있다.유해진은 이번 목소리 재능 기부에도 기꺼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친근하면서도 진중한 목소리로 작품에 대한 의미를 정확히 전달해 현대미술에 대한 문턱을 낮추는 데 일조할 예정이다.`이건희컬렉션` 전시회는 오는 21일부터 내년 3월13일까지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1전시실에서 관람할 수 있다.한편 유해진은 코믹액션 영화 `공조` 속편 `공조2:인터내셔날`에 출연한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라이프 방송/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