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가 다음주 개막하는 모스크바 에어쇼에서 신형 전투기를 공개한다.17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국영 복합기업인 로스텍은 "완전히 새로운 군용 항공기가 오는 20일 모스크바 에어쇼에서 공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러시아 전투기 개발업체 수호이가 제작한 신형 전투기는 최근 국제항공우주 박람회 `MAKC-2017`이 열리는 모스크바 근교 주콥스키에서 방수포에 가린 채 등장했다.신형 전투기는 경전술기(light tactical fighter)로 러시아 최신 스텔스 전투기인 SU-57보다 작고 단발 엔진이 장착됐으며, 미국 스텔스기인 F-35에 대항할 목적으로 제작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하지만 정확한 명칭이나 구체적인 성능 등은 알려지지 않았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국제